최희섭 시즌 11호 홈런으로 쐐기를 박으며 기아타이거즈 승!


오늘의 선발로 예정되어있던 서재응이 피로누적으로 2군에 내려가자 대신 선발로 나온 콜론이 호투하며 2승째를 올리며 기아타이거즈가 승리를 가져갔다.

어제와 그저께 빈곤한 득점력으로 인해 오늘 특타를한 기아타이거즈의 득점력이 꽤 괜찮았다.

4회초 선두타자 김원섭이 솔로 홈런(시즌 3호)을 날리며 선취점을 가져간 기아는 안치홍의 적시타로 1점을 더 득점하며 2:0 앞서 나간다. 하지만 4회말 곧바로 콜론이 연속안타를 맞으며 2점을 다시 내주며 경기는 원점으로 돌아갔다. 그후 6회초, 선두타자 최희섭이 안타를 치고 출루후 연속해서 차일목이 안타를 쳤고 안치홍이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이종범이 몸에맞는볼로 출루하며 1사 만루찬스를 잡았다. 그후 김선빈이 2루땅볼을 쳤지만 2루수의 악송구로 주자 모두 살며 최희섭이 홈인. 3:2가 되었고 , 대졸신인인 홍재호가 자신의 데뷔 안타를 2루타로 장식하며 자신의 첫 타점또한 3타점을 올리며 주자가 모두 홈인. 단번에 6:2로 도망간다.

그후 7회말 , 안타와 볼넷과 안타를 다시 내주며 1점을 잃어 6:3이 되었지만, 마지막 9회초 선두타자 이용규가 출루후 최희섭이 투런홈런(시즌 11호)을 날리며 쐐기점을 박아 8:3으로 승리하였다.

오늘의 기아타이거즈는 총 11안타와 4볼넷으로 15명의 주자가 출루하였고 8득점으로 이어졌다. 전날과 그 전날의 빈곤한 득점력이 단번에 올라갔다. 티볼을 4군데나 친 결과에다가 , 여러 타자들의 특타가 있었고, 조범현 감독의 적극적인 타격주문에 의해 오늘은 이정도의 점수를 올린듯 하다.

승리투수는 콜론
5.2이닝 2실점 7피안타 1볼넷 5K로 호투하며 자신의 시즌 2승째를 챙겼다.

홀드투수는 손영민과 곽정철.
상대팀 패전투수는 윤성환이다.

오늘의 선수는 최희섭!
4타수 3안타 3득점 2타점 1홈런 1볼넷 으로 4번타자의 역할을 다하며 팀의 승리를 견인했다.

by 리아멜 | 2010/06/03 23:02 | 기아타이거즈 | 트랙백 | 덧글(2)
트랙백 주소 : http://Liamell.egloos.com/tb/4762891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카큔 at 2010/06/03 23:07
승리의 빅초이!
Commented by 리아멜 at 2010/06/03 23:22
빅초이!!!

:         :

:

비공개 덧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