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서재응 퀄리티 스타트! 타이거즈 2연승!

기아타이거즈 선발투수 서재응이 6이닝 3실점 5K 퀄리티 스타트 하며 승리하였다.

선취점은 기아타이거즈에서 먼저나왔다.

3회말까지 양팀, 스코어링 포지션까지 주자를 보냈지만 후속타가 터지지 않아 득점을 하지 못하고 있었다.

4회초, 선두타자 3번 나지완이 2루타를 치고 출루, 최희섭이 볼넷, 김상현이 인필드 플라이, 안치홍의 안타로

1사 만루 찬스를 잡았다.

그후 이종범이 좋은 타격을 하였으나 우익수 플라이로 물러나 기회가 무산되는듯 하였으나..

작년부터 찬스에 강한 김상훈이 싹슬이 3타점 적시 2루타를 치며 3:0 단번에 앞서나간다.

5회초 선두타자 이용규가 안타를 치고 출루 했으나

김원섭의 희생번트가 뜨면서 투수플라이, 그후 되돌아 오지 못한 이용규가 아웃당하며 순식간에 2아웃이되었다.

그후 나지완, 최희섭의 연속 안타가 나와 그 투아웃은 너무나도 아쉬웠다.

하지만 김상현의 적시타로 나지완을 홈인 시켜 4:0 점수를 벌려간다.

박희수에 이은 등판 투수 이한진의 폭투때 한루씩 진루 하였지만 안치홍이 땅볼아웃되며 기회를 이어가진 못하였다.

이번회 SK 수비는 감탄이 나왔다. 투수 플라이를 잡은후 박희수가 그후 1루로 송구했으나 송구가 빗나갔다.

그러나 1루수 뒤에 백업으로 서있던 정근우가 공을 잡아 아웃. 그리고 최희섭의 안타때는

중전으로 빠지는듯 하였으나 정근우가 공을 잡아 김연훈에게 토스, 송구하였지만 내야안타였다.

비록 SK입장에서는 아쉬운 수비였지만 굉장히 감탄이 나오는 수비였다.

6회초

선두타자 이종범이 좌익선상 빠지는 2루타를 치고 출루, 그후 김상훈이 밀어치는 안타로 무사 주자 1,3루 찬스를 잡았다.

그후 이현곤이 중견수 플라이.

1번타자 이용규가 기습번트를 했는데 투수가 공을 놓쳐 3루주자 이종범이 홈인. 5:0 되었고, 그후 김원섭은 우익수 플라이 아웃.

3번타자 나지완의 타석때 1루에 있던 이용규가 런다운에 걸려 아웃. 6회초는 종료되었다.

7회초. 선두타자로 나온 나지완이 크게 휘둘러 넘어갈 홈런성 타구를 SK우익수 박정권이 점프하여 캐치. 아웃 시켰다.

7회말 , 선두타자 최정이 우익선상 안타를 치고 출루하였고, 그후 박재상이 연속안타로 무사 주자 1,3루 상황이 되었다.

그후 8번타자 박정환이 우익선상 안타를 쳐내며, 최정이 홈인. 박재상이 3루로 진루. 5:1이 되었고 무사 주자 2,3루 상황이

계속 되었다.

9번타자 나주환이 내야 플라이로 물러선후, 1번타자 정근우가 좌익선상으로 빠지는 2타점 적시 2루타를쳐 2점 득점.

5:3 추격의 의지를 불태웠다.

2번타자 조동화 타석때 정근우가 3루로 도루. 조동화는 삼진으로 물러났고 2사 주자 3루 상황이 되었다.

후속타자 김재현이 삼진으로 물러나며 이닝이 종료 되었다.

8회초 선두타자 안치홍이 안타를 치고 출루, 이종범의 희생번트로 1사 2루 상황이 만들어졌다.

계속해서 후속타자 이현곤이 볼넷으로 출루해 1사 1,2루 찬스가 이용규에게 이어졌다.

이용규는 8구 접전 끝에 볼넷을 얻어내 2사 주자만루. 달아날 찬스를 이어간다.

하지만 2번타자 김원섭이 내야 플라이로 아웃되며 찬스는 무산되었다.

8회말, 선두타자 박정권이 우측 펜스 상단을 때리는 2루타로 출루, 후속타자 박경완이 몸에맞는볼로

무사 주자 1,2루 찬스릅 잡았다. 그러나 박경완의 후속타자 최정이 번트 실패로 득점 흐름이 끊기면서

박재상이 삼진,박정환은 유동훈에게 땅볼 아웃 당하며 점수 득점에 실패했고 패배로 이어졌다.

기아타이거즈 등판 투수

선발 서재응 -> 곽정철 -> 유동훈

3회까지 스코어링 포지션으로 주자를 내보냈지만 위기관리 능력으로 모두 실점하지 않았고, 6회까지 호투해주었다.

7회말 1실점 하고 주자 2명을 놔두고 내려왔고 그게 실점으로 이어져 아쉽지만... 그래도 첫경기에 이어 호투해주고 내려와

다음경기도 기대하게 해주었다.

중간계투로 나온 곽정철은 7회말 2실점(비자책)하였지만 후속타자를 삼진으로 잘 처리하였고, 8회말

연속해서 위기상황이 있었지만 2아웃을 잡고 1.2이닝 3K로 좋은 모습을 보여주었다.

하지만 연속적인 등판이여서 그런지 볼의 위력은 약간 반감된 모습이 보였다.

8회말 2아웃 주자 1,2루 상황에서 등판한 소방수 유동훈은 8회말 위기를 잘 넘겼다.

9회 퍼펙트로 막아내며 시즌 4세이브 쨰를 챙겼다.

SK와이번스 등판 투수

선발 엄정욱 -> 박희수 -> 이한진 -> 가득염 -> 임성헌 -> 이승호
 
선발 엄정욱은 1,2,3회 주자를 스코어링 포지션에 보냈지만 빠른공을 앞세워 잘막았다

하지만 4회 크게 흔들리는 모습을 보여주며 강판 당하고 말았다.

5회초부터 등판한 박희수는 2아웃까지 다이빙을 하며 잡는 모습을 보여주었으나 그후 연속안타를 맞으며 실점.

0.2이닝 1실점 강판 당하고 말았다.

5회초 2아웃 박희수에 이어 등판한 이한진은 타자 안치홍 상대때 초구가 많이 벗어나, 제구력이 흔들리는 모습이 보였으나 후속타자를 땅볼로 처리하며 이닝을 끝마쳤다.

그후 6회초 주자 1,3루 상황에서 강판했다.

가득염은 1사 주자 1,3루 상황에서 이용규의 기습번트에 대처하지 못하고 공을 놓치는 실책을 해 1실점을 하였다.

오늘의 선수는 서재응 선수

6이닝 3실점 퀄리티 스타트를 하며 시즌 1승을 따냈다.

기아타이거즈는 오늘 승리로 2연승을 가져가며 순위가 3위로 올라갔고

SK와이번스는  오늘 패배로 3연패당하며 순위가 4위로 내려갔다.

오늘의 승리투수는 서재응 선수

홀드 투수는 곽정철

세이브 투수는 유동훈 투수이다.

오늘은 김원섭 선수 이외에 선발 모두 안타를 쳤다.

그중 최희섭 선수가 타격 페이스가 올라오고 있다는 점에서 너무나도 기분좋았다.

김상훈 선수도 여전히 득점권 에선 좋은타격을 보여주었다.



by 리아멜 | 2010/04/07 21:55 | 기아타이거즈 | 트랙백 | 덧글(4)
트랙백 주소 : http://Liamell.egloos.com/tb/4718040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rumic71 at 2010/04/07 21:59
비자책이라지만 결국 곽정철 올라와서 스크 기를 많이 살려준 셈이 되었네요...이겼으니 다행입니다만.
Commented by 리아멜 at 2010/04/07 22:05
음 SK가 그렇게 기가 많이 올라왔다고는 생각 못하겠네요,

최정의 보내기 번트 실패로 부터 또다시 득점을 하지 못했으니깐요 ..

손영민에 이어 곽정철도 6경기째 등판하는게 구위가 떨어졌다는게 느껴집니다.

조금 쉬는타임도 필요할것 같네요.
Commented by redcho at 2010/04/08 00:00
곽정철 취미를 이제 방어율 올려주기로 해야겠어요...
Commented by 리아멜 at 2010/04/08 00:46
음... 일부러 그런건 아니지만... ㅋㅋ...

오늘 볼은 왠지 몇몇 공들이 힘이 없어보이더라구요.

:         :

:

비공개 덧글